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옥천군, 주민 생명 구한 용감한 군민 표창

기사승인 2019.11.08  15:28:13

공유
default_news_ad1
   
▲ 옥천군, 주민 생명 구한 용감한 군민 표창

[이용숙 기동취재부 기자] 충북 옥천군에 사는 10~20대 청년들이 무차별적인 폭력으로부터 위험을 무릅쓰고 60대 여성을 지켜내 화제가 되고 있다.

8일 군은 주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용감한 행동을 한 고등학교 2학년 학생 류재현 군을 포함해 청년 6명에게 표창패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달 6일 자정이 다 되가는 시각, 읍내 인도에서 술에 취한 40대 건장한 남성으로부터 60대 여성이 폭력을 당하고 있었다.

때마침 학교 시험기간이라 독서실에서 공부를 마치고 귀가하던 중 사건을 목격한 류 군은 112에 최초 신고를 하고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무차별한 폭력으로부터 여성을 보호했다.

이와 함께 인근 편의점에서 물건을 사고 있던 10년 지기 친구사이인 이용민, 정윤영, 조기현, 진선빈, 진재원 군도 여성의 비명소리를 들은 후 사건 장소로 달려와 류 군과 함께 이 여성을 구해냈다.

청년 6명은 가해자 폭행으로부터 피해 여성을 막아서며 위급 상황에서도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차분하게 대처하며 범인 검거와 더 큰 화를 막는데 큰 역할을 했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이날 표창패를 수여하며 “위협에도 불구하고 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