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양도성’·‘대곡천 암각화군’세계유산 우선등재목록 심의‘보류’

기사승인 2020.02.19  11:16:41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남기웅 기동취재부 기자] 문화재청은 18일 유네스코 세계유산 잠정목록에 등록되어 있는 ‘한양도성’과 ‘대곡천 암각화군’의 ‘세계유산 우선등재목록’ 선정을 위한 국내 심의를 위해 세계유산분과 문화재위원회를 개최했으나, 두 건 모두 신청서의 보완이 필요하다는 판단으로 ‘보류’했다.

‘한양도성’은 세계유산 등재에 반드시 필요한 ‘탁월한 보편적 가치’가 14세기에 편중되어 있고 비교연구를 통한 논리적 입증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되어 ‘보류’로 의결됐다.

‘대곡천 암각화군’은 유산의 현황과 개별적 가치에 대해서는 비교적 상세히 서술되었으나, 반구대 일대를 아우르는 유산의 개념 도출과 탁월성 입증 등이 부족해 ‘보류’ 의결됐다.

문화재청은 2건 모두 해당 지자체에서 신청서의 미흡한 사항을 명확히 수정해 추후 다시 제출하면 재심의 할 예정이다.

남기웅 기동취재부 기자 nkw778@hanmail.net

<저작권자 © IPN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