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태원 클라쓰’ 권나라, 물불 가리지 않는 오수아 표 ‘도발 어록’

기사승인 2020.02.19  12:36:45

공유
default_news_ad1

- #나_좋아하면_안된다 #흥이다 #애써봐_상큼아 입덕 완료

   
▲ 에이맨프로젝트, JTBC
[ipn뉴스] 배우 권나라가 ‘이태원 클라쓰’에서 물불 가리지 않는 ‘도발 어록’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그녀는 “나 좋아하면 안 된다”, “흥이다”, “애써 봐, 상큼아” 등 심쿵을 유발하는 명대사, 명장면으로 시청자들을 입덕 시키고 있다.

에이맨프로젝트 측은 19일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6회에서 조이서에게 여유로운 한 방을 날리는 오수아를 연기하는 권나라의 모습을 공개했다.

좌중을 사로잡는 비주얼과 분위기가 시선을 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6회의 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 수도권 시청률이 12.6%를 돌파해 큰 화제를 모았다.

이 가운데 권나라가 ‘장가’ 전략기획실장 오수아를 맡아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극 중 오수아는 박새로이와 19살에 처음 만나 그의 첫사랑이 됐다.

대학 면접을 위해 숨이 차도록 뛰면서도 박새로이의 도움을 외면, 스스로의 힘으로 끝까지 면접장에 다다르는 악착같은 면모로 눈길을 끌었다.

이어 번호를 묻는 박새로이에게 “나 좋아하면 안 된다?”며 웃었다.

솔직하고 당당한 매력이 무기인 만큼 박새로이를 향한 대시도 거침없었다.

몇 년 후 이태원에서 재회한 오수아와 박새로이. 박새로이에게 이태원의 자유로움을 느끼게 해 준 오수아는 “자고 갈래?”라는 돌직구를 던졌지만, 아직 부자가 못 됐다는 말에 “흥이다”며 새침하게 돌아섰다.

핼러윈 가면을 벗어던진 등장 씬부터 설렘 가득한 돌직구를 날리는 씬까지 이태원에서 권나라의 모습은 수많은 짤을 탄생시키며 시청자들을 열광하게 했다.

애써 가벼운 척 고백해보는 그녀의 진심과 예상외의 거절에도 굴하지 않는 ‘힙’한 그녀의 돌직구는 인물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그런가 하면 지난 15일 방송된 조이서와 팽팽한 기싸움도 관심을 끌었다.

오수아는 앞으로 망가뜨릴 예정이라는 조이서의 도발에 굴하지 않고 “새로이는 날 좋아해. 너도 알지?”며 “애써 봐, 상큼아”고 여유롭게 응수했다.

이처럼 권나라에 자신만의 색으로 오수아를 빚어냈다.

엄마에게 버림받은 유년 시절부터 당연히 ‘장가’를 선택하면서도 자책하는 현재까지 인물에 대한 심도 깊은 이해와 몰입이 돋보였다.

변화무쌍한 오수아의 감정선을 연기하는 권나라의 물오른 연기력은 그녀의 존재감을 배가시켰다.

지난 방송 말미 오수아는 박새로이의 복수심을 더욱 불타오르게 만들었고 그 결과 그녀는 장대희 회장, 장근원과 ‘단밤’을 찾았다.

박새로이와 장 회장의 본격적인 대결이 예고된 가운데 오수아가 어떤 승부수로 극을 풍성하게 할지 관심을 모은다.

ipn뉴스 ipip519@gmail.com

<저작권자 © IPN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