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기업의 사회공헌정신 빛났다

기사승인 2020.04.08  11:45:03

공유
default_news_ad1

- LS그룹, 안성시에 LS미래원 한 달간 무상 제공

[차부업 기동취재부 기자]LS그룹에서 기업연수원으로 운영 중인 LS미래원을 코로나19 검사자들을 위한 격리시설로 4월 한달간 안성시에 무상으로 제공한다.

   
▲ 구자열 회장

안성시는 해외입국자들을 위한 격리시설로 130객실 규모의 LS미래원을 LS 그룹에서 선뜻 무상 제공을 허가해옴에 따라, 4월 한달 동안 이용자들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로 지자체별 접촉자 격리 시설 확보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 이뤄진 것으로 기업의 사회적 나눔 정신에 대해 본보기가 되고 있다는 평가이다.

안성시는 지난 4월 1일 긴급행정명령 발령과 함께 모든 입국자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결과가 나오는 하루에서 사흘까지 이들을 별도의 격시설에서 관리해 오고 있다.

안성시에는 4월 1일 이후 하루 평균 10명 내외의 입국자가 입소해오다, 4월 6일 오후 4시 현재 19명이 입소하는 등 해외입국자가 증가함에 따라, 기존 1개 시설로는 감당이 어려워 추가 시설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이에 안성시는 LS미래원의 이용을 의뢰했고 LS그룹은 격리 시설 이용은 물론, 무상으로 제공해 줄 것까지 흔쾌히 제안했다.

특히 LS미래원은 130실 가운데 90실을 1인실로 구비하고 있어, 기존 4인실이나 8인실을 갖췄음에도 1인실로밖에 활용할 수 없었던 서운산 휴양림이나 수덕원에 비해 효율성이 높고 LS측의 기존 시설관리 인력과 보안 인력까지 무상 지원이 이뤄짐에 따라, 이용자들은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게 됐다.

안성시장 권한 대행 이춘구 부시장은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기꺼이 함께 해준 LS 구자열 회장님 이하 LS 직원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각계각층의 힘이 모여 모두가 하나 될 때 코로나19는 머지않아 분명히 종식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차부업 기동취재부 기자 upbucha@hanmail.net

<저작권자 © IPN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