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유성구, ‘지역농산물 만원의 행복팜(farm)꾸러미’ 공동구매로 착한 소비 이어간다

기사승인 2020.04.08  15:58:56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농산물꾸러미...딸기, 느타리버섯, 오이 등 5가지 품목 구성

관내 공공기관과 연구소, 주민단체 등...8일부터 17일까지 배송

[강인태 기동취재부 기자]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가 ‘코로나19’로 학교급식이 중단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산물 재배농가를 돕기 위해 ‘지역농산물 행복팜(farm)꾸러미’ 공동구매를 계속 이어간다.

지난 달 26일 유성구 공무원들이 시작한 지역농산물꾸러미 공동구매 행사는 지역사회의 큰 호응을 얻으며 최근 참여 요청이 잇따랐다.

   
▲ 꾸러미

이에 유성구에서는 유성푸드통합지원센터를 통해 딸기, 느타리버섯, 오이 등 5가지 품목으로 구성된 1만원 상당의 지역농산물 꾸러미 1,200개를 준비하고 지역 단체의 신청을 받았다.

구에 따르면 지난 7일까지 관내 공공기관과 연구소, 주민단체 등 총 9개 단체가 이번 행사에 동참했으며, 준비한 지역농산물꾸러미는 8일 유성경찰서, 롯데케미칼연구소, 한국연구재단을 시작으로 오는 17일까지 순차적으로 배송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일반 구민을 대상으로 공동구매를 진행해 착한 소비운동의 저변을 확대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생각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많은 분들이 착한 소비에 적극 동참해 좋은 성과를 거뒀다”면서 “계속해서 학교급식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농가를 돕기 위해 다양한 농산물 소비 활동을 촉진하겠다”라고 말했다.

강인태 기동취재부 기자 kang18@hanmail.net

<저작권자 © IPN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