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남소방, 물류창고 87곳 화재안전 실태조사 나서

기사승인 2020.08.04  12:39:59

공유
default_news_ad1

- 소방·건축·전기·가스 등 분야별 합동 소방특별조사

article_right_top

[이종섭 기동취재부 기자] 경남소방본부는 대형 인명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오는 21일까지 도내 물류창고 87곳에 대한 화재안전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올해 기준 도내 창고시설은 냉동·냉장 창고 299곳과 물류 터미널 111곳, 집배송시설 18곳이 있다.

이 중 물류창고는 129곳으로 규모가 큰 대상 87곳을 선정했다.

지난 21일 5명의 사망자 등 총 13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한 경기도 용인 물류창고 화재와 같은 유사사고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조사는 소방·건축·산업안전보건공단과 전기·가스안전공사가 분야별로 합동해서 실시한다.

소방시설 전원차단 및 방치, 비상구 폐쇄 등 위법행위와 전기·가스 및 시설물안전관리, 비상연락체계 등 관계인 초동조치사항 등을 중점 확인하고 화재 안전관리 분야의 제도적 미비점을 찾는 등 제도개선 발굴을 함께 추진한다.

허석곤 본부장은 “물류창고 화재로 안타까운 인명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재위험요소를 원천 차단하고 물류창고 화재예방을 위한 제도개선은 중앙부처에 건의하는 등 실태조사 추진을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종섭 기동취재부 기자 namwoo97@hanmail.net

<저작권자 © IPN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