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수시, 제102주년 3.1절 기념행사 코로나19로 약식 개최

기사승인 2021.03.01  16:46:30

공유
default_news_ad1

- 웅천동 이순신공원…독립유공자 유족 등 참여

[최수현 기동취재부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제102주년 3.1절을 기념해 나라의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3.1절 기념행사를 약식으로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코로나19에 대비 철저한 방역대책을 마련해 추진했으며,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인원을 대폭 축소해 독립유공자 유족, 보훈단체장 등 60여 명만 참석했다.

   
▲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제102주년 3.1절을 기념해 나라의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3.1절 기념행사를 약식으로 개최했다. (분향하는 권오봉 여수시장)

오전 10시 여수항일운동기념탑에서 국민의례 후 헌화‧분향으로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의 시간을 가졌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아쉽지만 최소한의 약식 기념식을 치르게 됐다”면서 “지역 독립유공자 유족을 초청해 독립의 의미를 되새김과 동시에 자긍심을 높이고, 여수항일운동사 등 역사를 생각해보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3.1절 기념식과 더불어 지난 20일부터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전개해 나라 사랑하는 마음을 고취했다.

   
▲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묵념하는 참석자들

최수현 기동취재부 기자 shchoi@cctvlens.co.kr

<저작권자 © IPN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